새소식

한설희 의무부총장, 재9대 건국대학교 의료원장 취임

182 2018.03.29 13:54

짧은주소

본문

건국대는 지난 23일 서울 광진구 건국대병원 대강당에서 제9대 한설희 건국대학교 의료원장 취임식을 개최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날 취임식에는 학교법인 건국대학교 유자은 이사장과 민상기 총장, 양정현 전 건국대 의료원장, 황대용 건국대병원장을 비롯한 내외빈과 교직원 등 400여 명이 참석했다.


 

 

한설희 의료원장은 취임사를 통해 "우리가 살아가고 있는 지금 이 순간에도 예측 불가능한 일들이 많이 생기고 있다"며 "이렇게 중차대한 시기에 의료원장을 맡게 돼 막중한 책임감을 느끼며 저 자신을 한 번 더 되돌아보고 그 소임을 다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건국대의료원이 지속가능한 발전 방향을 설정해 앞으로 누가 병원 경영진이 되더라도 목표가 이뤄질 때까지 일관되게 추진할 수 있는 견고한 시스템을 구축할 것"이라며 "이는 의료원 구성원 모두의 지혜를 집대성하고 서로 다른 생각들을 조율하면서 큰 틀에서의 합의가 이루어져야 강력한 추진력을 얻을 수 있으니 함께 노력하자"고 당부했다.

마지막으로 한설희 의료원장은 "원칙이 통하는 공평하고 공정한 의료원을 만들어 긍정적이고 미래지향적인 조직문화를 반드시 만들겠다"며 "다시 한 번 건국대학교 의료원이 제2의 건국을 이룩하는 데 동참해주길 바란다"고 마했다.

한설희 의료원장은 건국대병원 신경과 교수로 퇴행성 뇌 질환과 치매를 전공한 의학박사다. 국내에서는 대한치매학회를 창립하는 등 치매 분야의 세계적인 권위자다. 미국 듀크 의과대학과 워싱턴대학 알츠하이머병 연구소에서 알츠하이머병의 기초 연구와 임상 연구 등을 진행하고 일본 국립장수연구소에서 혈관 치매 연구를 수행하는 등 국내외적으로 연구 업적과 공로를 인정받고 있다.

 

한설희 의료원장은 현재 건국대 의무부총장을 겸임하고 있으며 제26대, 27대 건국대병원 병원장을 역임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