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소식

건국대병원 정홍근 교수, 평창 동계올림픽 선수 의료 책임 맡는다

256 2018.01.10 09:54

짧은주소

본문

건국대병원 정홍근 교수, 평창 동계올림픽 
선수 의료 책임 맡는다

봅슬레이, 스켈레톤, 루지 경기 의료운영 책임자로 활동

건국대병원 정형외과 정홍근 교수가 오는 2월 열리는 평창 동계올림픽 대회에서 봅슬레이, 스켈레톤, 루지 3개 설상 경기가 진행되는 올림픽 슬라이딩 센터 베뉴 의료운영 책임자(VMO, Venue Medical Officer)로 활동한다.

VMO는 경기장 모든 의무실의 총 책임자다. 각 국 팀 감독 회의에 참석해 선수단을 대상으로 의료서비스 내용 등을 설명하고, 환자 발생 시 치료도 한다.
또 경기구역과 관중석에서 발생한 응급상황에서 응급처치를 비롯해 이송 여부를 결정하는 등 의료 시스템 전반을 총괄한다.

경기별 국제연맹 의무위원과 IOC 의무위원, 각국의 팀 닥터, 조직위원회의 다른 FA 등과 갈등 상황을 조정하고 관리하는 역할도 맡는다.

정홍근 교수는 이번 동계올림픽 전 기간 (2018년 2월 4일~26일) 동안 알펜시아 올림픽 슬라이딩 센터(ASC)에서 VMO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이번 활동은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및 동계페럴림픽대회 조직위원회 요청으로 이뤄지게 됐다.

정홍근 교수는 이 외에도 평창 동계올림픽 조직위원회의 의무전문위원으로도 활동하고 있다.